국내 연구진, 뇌에서 기억 저장 장소 규명

- 70여 년 전 제안된 도널드 헵의 기억 학설 최초로 증명

국내 연구진이 뇌의 시냅스(synapse)를 종류별로 구분하는 기술을 개발해 뇌에서 기억이 저장되는 ‘기억저장 시냅스’를  찾아냈다. 시냅스는 두 신경세포 사이의 신호를 전달하는 연결지점이며, 신경계의 기능적 최소단위로 한 신경세포에는 수천 개의 시냅스가 있다.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새로운 사용자 등록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