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이 제약회사 일라이 릴리(Eli Lilly)와 의료 벤처 기업 에비데이션 헬스(Evidation Health)와 공동으로 아이폰과 애플워치에서 얻은 생체 데이터를 활용해 초기 치매를 발견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각사 연구원 5명씩 총 15명으로 구성된 공동 연구팀의 목적은 스마트 장치에서 얻은 생체 데이터를 통해 치매 초기 증상을 잡아내는 것이다. 연구팀은 31명의 경도인지 장애 환자(이...
CPU보다 최대 1만 배 빠른 속도로 연산 가능한 머신러닝 처리 장치 ‘메모리 스타칩’ 프로토타입이 등장했다.미시간 대학 웨이 루 교수 연구팀은 꿈의 소자로 여겨지는 ‘멤리스터’를 사용해 현재 컴퓨터에 탑재된 CPU보다 최대 1만 배나 빠른 속도로  머신러닝을 처리할 수 있는 연산 장치를 개발했다.연구 성과는 네이처지에 논문명 ‘효율적인 다중 연산을 위한 완전히...
2000년간 해결되지 않았던 렌즈의 구면수차를 멕시코 대학원생이 수학으로 해결했다. 빛을 모으려면 렌즈가 필요하다. 렌즈는 한 점을 중심으로 원을 그리는 곡면으로 이루어졌다. 하지만 정확히 한 점으로 모으지 못해 주변으로 갈수록 안으로 모이는 현상이 만들어지는 문제점이 생기게 된다. 이것을 구면수차(Spherical aberration)라고 한다. 그동안은 수차를 해결하기 위해 렌즈의 주변 각을 변형시킨 비구면 렌즈(일부분이 완전...
국내 인공지능 전문업체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이 세계 처음으로 여러 명이 동시에 말해도 각각 음성을 분리·필터(Voice Filter)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구글이 관련 내용을 논문으로 공개했으나, 기술 구현이 매우 까다롭다. 실제로 구글 인공지능 스피커는 6명까지 인식할 수 있지만, 여러 명이 동시에 말하면 구별하지 못한다,마인즈랩은 세계 처음으로 음성을 분리·필터 기술을 구현하는 데 성공하고...
앞으로 컴퓨터 작업을 할 때 책이나 서류 등 종이문서의 표(테이블 데이터)를 일일이 수동으로 입력할 필요가 없게 됐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종이문서로 인쇄된 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촬영하면 디지털 데이터로 가져올 수 있는 기능을 자사의 스프레드시트 엑셀(Excel)에 추가했다.  ▲ Microsoft 365 공식 블로그 캡처  ▲ Microsoft 365 공식 블로그 캡처 마이크로소프트 365 2월 업데이트에 새로 추가된 이 기능은 인공지능(AI)을...
구글이 증강현실(AR)로 실제 이미지 위에 길 안내 표시를 띄우는 'AR 구글 맵' 시험 서비스를 시작했다.  ▲ 월스트리트저널 동영상 캡처2018년 5월에 열린 구글 개발자 회의 'Google I/O 2018'에서 발표한 AR 내비게이션 기능 'AR 구글 맵'은 스마트폰의 카메라를 이용해 실제 길거리 이미지와 지도 이미지가 동시에 띄워 길을 안내한다. 이는 실제 건물, 도로...
미국 대학 연구팀이 뇌의 신호를 대화 음성으로 변환하는 획기적인 시스템을 개발했다. 세계적인 과학저널 '네이처(Nature)'는 29일(현지 시각) 이같은 연구 결과를 자매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Towards reconstructing intelligible speech from the human auditory cortex'이라는 논문명으로 게재했다. 컬럼비아 대학 니마 메스가라니(Nima Mesgarani)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이 시스템은 BCI(Brain–Computer Interface)의 최종 목적지 입구에 한 발...
사람 체온을 이용해 발전하는 배터리가 필요 없는 스마트워치 '파워워치'를 개발한 매트릭스(MATRIX)가 이번에는 체온과 태양광으로 충전하는 신형 스마트워치 '파워워치(Power Watch) 2'를 출시했다.애플워치도 하루에 약 1시간 정도 충전을 해야 하며, 많은 스마트워치 중에서 배터리 성능이 아무리 좋아도 1주일에 한 번 정도는 충전해야 한다. 하지만 1.2인치 컬러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파워워치 2'는 체온에서...
 기존 4세대 이동통신 4G보다 100배 빠른 5세대 이동통신 시스템 5G가 SK텔레콤, KT, LGU+ 등 국내 주요 통신사가 2020년 상용화를 목표로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그런데 이 5G 보급에 필수인 중계 안테나를 맨홀 뚜껑으로 대체하려는 시도가 주목을 받고 있다. 5G는 높은 주파수 대역을 이용한 무선 통신으로 30GHz 이상의 밀리미터파 스펙트럼을 사용하기...
포르쉐와 BMW가 공동으로 개발한 450kW급 쾌속 충전 시스템 '패스트 차지(Fast Charge)'가 단 3분 충전으로 약 100km를 주행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016년 7월에 시작된 '패스트 차지(Fast Charge)' 프로젝트는 독일 연방 교통부와 디지털 인프라로부터 780만 유로의 자금을 지원받았다. 프로젝트 컨소시엄에는 자동차 제조업체인 'BMW'와 '포르쉐', '지멘스', 전기차 충전 네트워크 서비스 제공 업체...
뇌파로 의사 전달을 가능케 하는 텔레파시 기술인 BCI(브레인-컴퓨터-인터페이스) 개발을 추진하고 있던 페이스북 비밀 연구소 '빌딩 8(Building 8)'이 조직 개편으로 인해 해산됐다.  지난 2016년 연구소 설립 당시 마크 저커버그 CEO는 "세계를 연결하는 사명을 추진하기 위해 앞으로 수년 동안 빌딩 8에 수억 달러를 투입한다"라고 밝혔다.설립 당시 페이스북은 빌딩 8을 이끄는 수장으로...
애플워치4 심전도 기능이 출시된 지 2일 만에 사용자 목숨을 구한 사례가 보고됐다.애플은 지난 6일(현지시간), 9월에 발표된 애플워치4 OS 최신 버전 '워치OS(watchOS) 5.1.2' 업데이트와 함께 심전도 측정기능(ECG, Electrocardiogram) 기능을 활성화했다. 그런데 바로 이 심전도 앱이 애플워치4 사용자의 목숨을 구해 화제가 되고 있다. 소셜뉴스 커뮤니티 레딧(Reddit)의 회원인 이덴텔(edentel)이 당사자로 그는 이런 사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