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Research & Report

Research & Report

리서치&보고서

인공지능은 현재 인간과 기술의 상호작용 방식을 변화시키며 다양한 방식의 변혁적(disruptive) 성장 동력을 창출하고 있다. 가트너(Gartner)는 감성 인공지능 시스템의 발전으로 2022년에는 개인용 디바이스가 인간의 감정을 더 잘 파악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로버타 코자(Roberta Cozza) 가트너 책임 연구원은 “감성 인공지능 시스템(Emotion AI System)과 감성 컴퓨팅(Affective Computing)은 개인용 디바이스가 상황에 맞는 개인화된...
2017년 전 세계 반도체 매출 총액이 전년 대비 22.2% 증가한 4,197억 달러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트너(Gartner)의 예비 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7년 전체 반도체 시장의 31%를 차지한 메모리 시장 매출이 공급 부족으로 64% 성장한 것에 힘입은 결과로 조사됐다.메모리 분야의 매출 호조를 견인한 일등 공신은 공급 부족으로 인한 가격 상승이었다. NAND 플래시...
요약: 생명과학자들은 최근 3세대를 넘어 보다 정확하고 표적에 특이적인 3.5세대 유전자 가위(CRISPR/Cpf1)를 발견하고 개발했다. 인간세포와 동식물세포의 유전자를 마음대로 교정하는데(Editing) 사용한다. 표적 DNA를 자른 후 세포 내 복구 시스템에 의해 다시 연결되는 과정에서 유전자 교정과 원하는 변이가 일어난다. 이 방식을 활용해 암과 AIDS 등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희귀난치병 치료나 작물•가축개량•미래식량(Clean meat)...
국내 최초로 구글의 셀프 드라이빙 카(SDC, Self-Driving Car) 프로젝트인 반자율차(SelfAutonomous Car)와 자율차(Autonomous Car) 관련 특허분석 보고서가 나왔다.이 보고서는 차원용 아스팩미래기술경영연구소 대표 겸 국가과학기술심의회 ICT융합전문위원이 2009년부터 2015년 12월 31일까지의 구글의 특허 250개를 찾아, 그 중 110개의 중요한 특허분석을 통해 여러 카테고리 분야로 정리하여 시사점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국내 자동차 산업분야...
2009년에 토요타 프리우스(Toyota Prius)로 캘리포니아에서 자율주행테스트를 시작한 이래부터 2016년 7월 31일까지, 58대의 반자율차를 통해 구글의 총 주행테스트 거리는 3,041,923 마일(489만km)로, 이중 자율모드(Autonomous mode)로 주행한 거리가 1,842,496 마일(296만km, 약 60%)이고, 매뉴얼모드(Manual mode)로 주행한 거리가 1,199,427 마일(193만km, 약 40%)이다. 왜 구글은 이토록 많은 거리인 489만km를 자율주행테스트 하는 것일까? 그리고 자율모드 주행이...
하늘을 선점하기 위한 전쟁이 시작됐다. 구글, 아마존, 디즈니 등 글로벌 기업들이 드론 산업에 뛰어들었다. 애플은 드론을 활용해  맵 서비스의 성능을 향상 시키고자 계획하고 있다. 미국은 지난 8월 드론을 차세대 국가전략기술로 꼽으며 드론 활성화를 위한 실행지침을 발표했다. 그 만큼 드론이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꼽고 있다는 방증이다.때 맞춰 국내에서 드론의 현재와 미래를 예측하게...
미국은 오바마 대통령이 2016년 1월 12일, 자신의 임기 중 마지막 국정 연설에서 ‘21세기 청정 운송 시스템(21st Century Clean Transportation System)’을 강조했다. 이어서 이틀 뒤 운수부(DOT)는 앞으로 10년간 40억 달러(약 5조)를 자율차 연구개발과 제도개선에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자율차를 미국의 국가전략기술로 선정해 집중 연구개발 한다는 것이다. 각국에서 자율주행차 개발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미국이...
2016년 8월 2일, 미국 백악관 과학기술정책실(OSTP, Office of Science and Technology Policy)은 무인항공시스템(UAS, 드론)을 차세대 국가전략기술로 추진하는 이른바 ‘무인항공시스템 기술의 잠재성을 신성 장 동력기술로 추진’과, 이에 대한 구체적인 ‘정책 설명서: 무인항공시스템(UAS, 드 론)의 안전한 통합과 수용을 촉진시키기 위한 연방·주·공공·학계·산업· 민간의 새로운 약속(FACT SHEET)’을 발표했다. 이는 앞으로 5년 동안인 2020년까지 지속적으로...
홍채 스캐너, 3D 센싱, 자이로스코프, NFC 등 스마트폰 센서시장이 2020년까지 약 70% 성장할 전망이다. 또한 프리미엄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저가 스마트폰에도 일반적으로 탑재되는 추세다.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의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에 판매된 스마트폰에 탑재된 센서의 수는 총 60억 개가 넘으며, 2020년에는 100억 개 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현재 스마트폰에는 다양한 종류의...
1인당 하루 평균 1시간 48분, 대한민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모든 이동의 순간과 변화를 담았다. 카카오모빌리티(대표 정주환)가 <2017 카카오모빌리티 리포트>를 발간했다. 카카오 T, 카카오내비, 카카오맵 등 카카오의 이동 관련 서비스 빅데이터를 분석해 각각 일상, 상권, 정책을 주제로 정리함으로써 교통 정책, 지역 상권, 일상 생활 등 공익에 기여하는 것이 목적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리포트를 브런치에 공개하고...
요약 – 생명과학자들은 최근 3세대를 넘어 보다 정확하고 표적에 특이적인 3.5세대 유전자 가위(CRISPR/Cpf1)를 발견하고 개발했다. 인간세포와 동식물세포의 유전자를 마음대로 교정하는데(Editing) 사용한다. 표적 DNA를 자른 후 세포 내 복구 시스템에 의해 다시 연결되는 과정에서 유전자 교정과 원하는 변이가 일어난다. 이 방식을 활용해 암과 AIDS 등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희귀난치병 치료나...
요약 – 생명과학자들은 최근 3세대를 넘어 보다 정확하고 표적에 특이적인 3.5세대 유전자 가위(CRISPR/Cpf1)를 발견하고 개발했다. 인간세포와 동식물세포의 유전자를 마음대로 교정하는데(Editing) 사용한다. 표적 DNA를 자른 후 세포 내 복구 시스템에 의해 다시 연결되는 과정에서 유전자 교정과 원하는 변이가 일어난다. 이 방식을 활용해 암과 AIDS 등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희귀난치병 치료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