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 April 27, a civilian-level human tie connection event was held near the South Korean Demilitarized Zone (DMZ), a symbol of the division of North and South Korea. Most interestingly, the organization responsible for the project did not spend its budget but successfully carried out the project with voluntary participation...
삼성전자가 AI·빅데이터·로봇 등 미래 신사업 육성과 주력 사업 역량 강화와 해외 영업·마케팅을 이끌 핵심인재를 대거 영입하고 있다. AI·빅데이터·로봇 분야 삼성전자는 AI 연구 역량 강화를 위해 미국 하버드대학교 위구연 교수를 펠로우(Fellow)로 영입했다.'펠로우'는 삼성전자가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보유한 전문가에게 부여하는 회사의 연구 분야 최고직이다. 위구연 펠로우는 '삼성리서치'에서 인공신경망(Neural Processing Unit) 기반 차세대 프로세서...
▲ 인체통신기술을 활용, 사람의 소화기 질환 중 약 54%를 차지하는 식도와 위를 효과적으로 진단할 수 있는 캡슐내시경을 국내 업체와 함께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내시경 검사는 소화기관 속을 검사하는 가장 효과적인 수단이지만 검사할 때 고통이 잠이 들어도 깨도 힘들고 반복 사용으로 인한 교차감염 우려도 있다.이런 단점을 개선한 알약 크기의 캡슐 내시경이...
서울시가 2022년을 목표로 총 1조 4천억 원을 투자해 서울을 '빅데이터 수도'로 만든다는 내용의 '스마트시티 서울'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박원순 시장은 13일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스마트시티' 기자 간담회를 열고 그동안 '정보화'라는 이름으로 제공한 올빼미버스, 공공와이파이, 엠보팅 같은 개별 서비스를 제공한데 이어  ICT 기술‧인프라와 누적된 도시‧행정 데이터에 사물인터넷(IoT), 블록체인 같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과 결합해...
구글코리아가 앞으로 5년간 5만 명의 개발자를 교육하겠다고 밝혔다.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AI with Google 2019 Korea - 모두를 위한 AI’ 행사에서 존 리 구글코리아 사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머신러닝 스터디 잼’의 전국적인 확대를 발표하고 ‘머신러닝 스터디 잼’을 정규 교육 프로그램으로 강화해 올해 1만 명의 개발자를 포함해 향후 5년간 5만...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데이터의 생산, 수집, 분석, 유통 등을 활성화하기 위한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을 6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공고한다고 5일 밝혔다.금융, 통신 등 분야별 데이터를 수집하는 '빅데이터 센터' 100곳을 설립하고, 수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새로운 서비스를 창출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10곳을 구축하는 게 사업의 목표다.사업에는 3년간 총 1516억원이 투입된다. 올해...
경찰기관 사칭 랜섬웨어가 첨부된 악성 이메일이 무차별로 유포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경찰청 사이버수사과(테러수사대)는 22일 "경찰기관을 사칭해 출석요구서를 가장한 랜섬웨어가 첨부된 악성 이메일이 무차별 유포 중인 사건을 수사 중"이라며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함께 공동 대응 중이다"고 밝혔다. 랜섬웨어는 몸값(Ransom)과 소프트웨어(Software)의 합성어로 시스템을 잠그거나 데이터를 암호화해 사용할 수 없도록 만든 뒤, 금전을 요구하는 악성...
▲ 캐나다 암호화폐 거래소 '쿼드리가'의 대표가 급사해 1600억 원이 묶였다. 이에 10만여 명의 거래소 이용자들이 피해를 고스란히 입게 될 위기에 놓였다. 캐나다에서 가장 큰 암호화폐 거래소 쿼드리가(Quadriga)의 대표가 갑자기 숨지면서, 거래소에서 보관하던 1억9000만 캐나다 달러(한화 약 1600억 원) 상당의 암호화폐가 꽁꽁 묶이는 일이 벌어졌다. 캐나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암호화폐 거래소 '쿼드리가'의 대표...
행정안전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지능형 정부를 구현하고, 국민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전자정부 10대 유망기술을 선정했다.먼저 2019년 지능형 정부를 주도할 3가지 서비스 분야로 △'알아서 챙겨주는 지능형(Intelligent) 서비스', △'디지털로 만드는 스마트한(Smart) 업무환경', △'사각지대 없는 촘촘한(Mesh) 보안과 인프라(기반)' 등 3가지 주제다.   ▲ 2019년 전자정부 기술트렌드   각 서비스 분야별 핵심기술로는 첫째, '감성 인공지능', '비정형 데이터 분석',...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 '테라바이트(TB) 메모리(eUFS, embedded Universal Flash Storage) 시장'을 열었다. 삼성전자는 2015년 1월 모바일용 '128GB(기가바이트) eUFS 2.0' 양산을 시작으로, 2016년 2월 '256GB eUFS 2.0', 2017년 11월 '512GB eUFS 2.1'을 발표했고, 불과 1년 만에 저장용량을 두 배 늘려 테라바이트 시대를 열었다. 삼성전자는 이달부터 업계에서 처음으로 1TB eUFS 2.1을 양산한다.이는...
지구 온난화와 전력 산업의 체질개선을 위해 정부는 ‘재생에너지 3020’을 진행하고 있다. 이 흐름에 맞춰, 제주도도 ‘카본프리 아일랜드 제주2030’을 추진하여 에너지 자립을 위한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제주도는 크게 3가지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2030년까지 4.3의 신재생 에너지 발전 설비를 구축하여 전력 수요의 100%를 담당할 계획이다. 또한 도내 차량의 100%를 전기 자동차로 전환하여...
네이버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SF(D2 Startup Factory)’가 인공지능(AI) 및 자율주행 분야 스타트업 2곳에 신규 투자했다. 신규 투자 대상이 된 스타트업은 자율주행 시뮬레이터를 개발한 ▲모라이(MORAI)와 AI 기반의 감정인식 기술로 채용면접 컨설팅 및 자율주행차 솔루션을 개발한 ▲제네시스랩(genesis lab)이다. 모라이(대표 정지원·홍준, www.morai.ai)는 실제 도로 환경과 유사한 3차원 가상 환경을 구축해, 자율주행 알고리즘을 테스트 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