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에어비앤비 검찰 고발

- 숙박료와 서비스 수수료 불공정 약관 시정명령 불이행

공정거래위원회가 불공정 약관 시정명령을 이행하지 않은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앤비 아일랜드와 대표자 에온 헤시온을 검찰에 고발하기로 결정했다. 공정위는 지난해 11월 15일 에어비앤비의 엄격 환불 조항과 서비스 수수료 환불 불가 조항에 대해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