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컨베이어벨트 제조 4곳 담합 적발

▲출처: 공정거래위원회 Facebook Page공정거래위원회는 동일, 티알, 화승, 콘티 등 4개 컨베이어벨트 제조·판매 사업자들의 담합 행위에 총 378억 5,800만 원의 과징금 부과와 검찰 고발을 결정했다. 이들 4개 사는 1999년부터 2013년까지 수요처의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