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생님들 스마트 교육은 ‘스마트티쳐’로

[IT News 이강민 기자, kangmin@itnews.or.kr] SK텔레콤(www.sktelecom.com)이 초·중·고 교사들을 위한 모바일 교수학습지원 서비스인 ‘스마트티쳐’를 7월 2일부터 선보인다.

 

‘스마트티쳐’는 SK텔레콤이 교과서 및 교수학습지원 서비스 분야의 선두기업인 천재교육(회장 최용준)과 공동개발한 스마트폰·태블릿PC용 수업지원 도구로 언제 어디서든 활용할 수 있는 모바일향 개발과 검색 경로의 간소화 등이 장점이다.

 

선생님들의 편의를 위해 제공되는 ‘스마트티쳐’는 ▲ ‘T셀파 Lite’(교육용 콘텐츠 뱅크) ▲ ‘스마트 리모콘’ (PC 원격 제어 지원) ▲ ‘교사용 자료실’ ▲ ‘학부모 알리미’(공지사항 실시간 전달)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 본부장은 “’스마트티쳐’는 스마트교실은 물론이고 인프라가 구축되지 않은 일선 교육현장에서도 선생님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라며, “차별화된 교육 콘텐츠 제공을 통해 스마트교육 활성화와 교육선진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마트티쳐’의 모바일 앱은 T스토어 및 구글 플레이어에서 다운 받은 후 교사 인증절차를 진행하면 1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PC와 연동해 사용하는 프로그램은 T스마트러닝 홈페이지(www.tsmartlearning.com) 및 T셀파 홈페이지(www.tsherpa.co.kr)에서 다운로드 받아 사용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