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스마트폰 소비전력 최대 22% 줄인 기술 상용화

삼성디스플레이가 기존 스마트폰 대비 패널 구동 전력을 최대 22%까지 낮출 수 있는 ‘어댑티브 프리퀀시(Adaptive Frequency)’ 기술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기술은 디스플레이의 재생률을 자동으로 조절해 스마트폰 전체 소비 전력을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