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동호 , 800억 투입 ‘온라인전기차’ 졸작?

- 사업 관련 등재 특허가 900여건임에도 실제 수익창출 특허는 0건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카이스트 재직 중 대표적인 연구 성과로 평가받는 온라인전기자동차 사업이 785억 원의 정부 예산만 잡아먹은 실패한 졸작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이 사업과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