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4차산업·미래전략 최고지도자 과정 1기> 개설

- 4차산업혁명시대 미래전략과 비즈니스역량 강화 최고 지도자 과정 4월12일 대전 아드리아호텔서 시작

제4차 산업혁명에 따른 미래사회 변화가 크게 다가오고 있다. 이에 따른 기술·산업구조인 블록체인,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5G, 로봇, 드론, 자동차, 교통, 에너지, 의료/바이오, 지식서비스, 비즈니스 등의 분야로 나누어 미래전략을 도출하는 '4차산업·미래전략 최고지도자 과정'이 진행된다.

국제미래학회(회장 이남식)와 중도일보사(사장 최정규)는 국내 최초로 '4차산업·미래전략 최고지도자 과정'을 4월 12일(목) 오후 6시30분부터 3시간씩 12주간 과정으로 대전 아드리아호텔 크리스털 홀에서 개설한다. 본 과정은 국회미래정책연구회가 후원하며 호텔 뷔페 만찬과 4차산업혁명 신간 교재 및 강의록을 제공한다. 

국제미래학회는 최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국가, 기업, 사회 차원의 대응전략을 제시하는 ‘대한민국 4차산업혁명 마스터플랜’이라는 보고서를 발간했다.

두 기관은 대전권역을 4차산업 혁명의 메카로 만들기 위해 지역 소재 최고경영자들에게 4차산업혁명을 이끌어 나갈 수 있는 미래역량을 키워주고 4차산업 협업 생태계를 구축하는 '4차산업·미래전략 최고지도자 과정'을 공동 개설한다. 

'4차산업·미래전략 최고지도자 과정'은 4월 12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6시30분-9시30분까지 12주 과정으로 운영된다. 

이 과정엔 안종배 국제미래학회 원장과 이영탁 세계미래포럼 이사장, 이상훈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원장, 차원용 아스팩 기술경영연구소장, 윤은기 한국협업진흥협회 회장, 김경훈 한국트렌드연구소 소장, 박수용 서강대 블록체인연구센터장, 김희수 KT경제경영연구소 소장, 장수진 JPD 빅데이터연구소 소장, 장문기 한국드론협동조합 이사장, 김들풀 IT뉴스 대표, 이재관 자동차부품연구원 미래자동차본부장 등 국제미래학회 소속 4차산업혁명 국내 최고의 전문가들로 교수진이 꾸려졌다.

두 기관 관계자는 “이번 ‘4차산업 미래전략 최고위 과정'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 수준의 이 될 것”이라며, “특히 이 교육과정 이수자는 검정을 통해 미래예측 전략 전문가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고 말했다. 

중도일보 최정규 사장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4차산업의 중심도시를 선언한 대전시를 비롯해 충청권이 4차산업의 핵심 역할을 수행해 나가는 밑거름이 되도록 국내 최고 전문가들이 모여있는 국제미래학회와'4차 산업·미래예측 지도자 과정'을 개설하게 됐다"며 "지역사회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과정을 기획한 국제미래학회 안종배 원장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고 대비하려면 급변하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내용과 활용방법을 학습하고 미래를 전략적으로 예측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중도일보사와 함께 마련한 이번 교육과정이 충청지역 CEO분들께 미래성장산업과 미래 비즈니스, 수익모델 등을 발굴하고 전략을 입안하는 역량을 높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해당 과정 상세 내용은 www.gfuturestudy.org 문의 및 접수는 future@cleancontents.org,     또는  https://goo.gl/ZJ2NXq 나 전화 중도일보 경영전략본부 042-220-1046 로 하면 된다.

[임정호 기자  art@itnews.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