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생산성본부 신임 회장에 노규성 교수

- 생산성본부 출신이자 IT전문가로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생산성 전문성을 갖춘 점이 선임 배경

한국생산성본부(KPC) 이사회는 노규성(盧圭成) 선문대학교 교수를 임기 3년의 신임 회장으로 선임했다.  ▲ 노규성 선문대 교수2월 14일 취임식을 갖고 업무에 들어간 신임 노 회장은 한국외국어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교에서 경영정보학 석사·박사 학위를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