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BOScoin’, 독일과 영국서 블록체인 밋업 세미나 개최

국내 최초의 퍼블릭 블록체인 암호화폐(Cryptocurrency) ‘보스코인(BOScoin)’이 블록체인 암호화폐의 메카인 독일 베를린과 영국 런던에서 밋업 (Meetup) 세미나를 개최한다.
 
보스코인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기존의 암호화폐 또는 암호화폐 플랫폼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추론엔진(inference reasoner)이 탑재된 “Trust Contracts”라는 개념을 제시해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추론엔진은 계약에 사용되는 문장의 문맥을 컴퓨터가 이해하게 하는 핵심 소프트웨어다. 
 
보스코인을 발행하는 ㈜블록체인OS에서는 최예준 CTO와 박한결 COO가 3월 16일부터 3월 20일 사이에 베를린과 런던에서 3건의 블록체인 밋업 세미나를 개최한다. 밋업 세미나에서는 보스코인 기술 소개와 ICO (Initial Coin Offering, 일종의 클라우드 펀딩)에 대한 설명을 하고 최고의 블록체인 전문가들과 토론을 하게 된다.
 
암호화폐들은 이러한 블록체인 밋업을 통해 전 세계의 전문가들과 치열하게 토론하고 검증 받고 네트워킹 해 나가면서 글로벌 암호화폐로 성장하는 과정을 거치게 된다.
 
베를린과 런던 밋업에는 누구나 사전 신청에 의해 참여할 수 있으며 베를린 밋업은 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UMeeWQFJOi0)를 통해 온라인으로 실시간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보스코인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www.boscoin.io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boscoin

[김상헌 기자  ebiz@itnews.or.kr]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