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인터넷 이용 50대 급증, 쇼핑은 여성이 주도

모바일인터넷 기술 발전과 모바일기기 보급의 보편화로 메신저, SNS, 쇼핑, 클라우드 등 모바일인터넷 서비스 전반의 이용이 증가하고 주 이용층인 20~30대 외에도 50대의 이용률이 급증하는 등 모바일인터넷 이용이 전연령대에 걸쳐 생활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미래창조과학부와 함께 ▲모바일인터넷 이용현황 ▲모바일인터넷 서비스 이용현황 ▲모바일기기 이용현황 등을 조사한 ‘2015 모바일인터넷이용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방법은 전국 만 12세 이상 59세 이하 모바일인터넷이용자 2,500명 대상 가구방문 면접했다.
 
이번 조사 결과에서, 모바일인터넷 이용시간은 일평균 1시간 54분으로 전년대비 7분 증가했고, 주요 이용 장소는 ‘가정’이며, 메신저, SNS, 게임 등의 순으로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1
모바일인터넷을 통한 활동은 ‘자료 및 정보습득(99.8%)‘과 ’커뮤니케이션(99.5%)‘, ‘여가활동(96.4%)‘이 상대적으로 높았으며, 모바일인터넷 이용자의 72.5%는 '모바일인터넷을 통해 삶의 질이 상승'했고, 71.9%는 '모바일인터넷을 유선인터넷보다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인스턴트메신저 이용률은 전 연령층에서 100%에 근접하여 포화상태로 나타났으며, 주요 이용기능은 대화하기(97.3%)와 파일공유(66.9%)로 조사됐다. ‘모바일 인스턴트 메신저’란 프로그램(모바일앱)을 설치한 사람들끼리 실시간 대화를 하거나 파일전송, 음성통화 등이 가능한 인터넷 서비스(네이트온, 스카이프, 카카오톡, 라인, 사내 메신저 등)이다.
 
모바일SNS 이용률은 67.8%(2014년)에서 80.9%(2015년)으로 전년대비 대폭(13.1%p) 상승한 가운데, 특히 50대의 모바일SNS 이용률은 36.7%(2014년)에서 60.5%(2015년)로 증가폭(23.8%p)이 가장 높았다. ‘모바일SNS’는 모바일인터넷 상에서 지인과의 관계 강화 및 폭넓은 인적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서비스(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밴드 등 프로필기반 서비스, 미니홈피, 블로그 등)이다.
 
모바일인터넷이용자의 절반 이상이 모바일쇼핑을 이용하고 있으며(’14년 43.5%→’15년 52.2%, 8.7%p), 남성(46.4%) 보다는 여성(58.6%)의 이용률이 상대적으로 높은(12.2%p 차이)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용빈도 기준 모바일/유선(PC)/오프라인 쇼핑 이용비중은 각각 29.1%, 14.3%, 56.6%였으며, 월평균 모바일쇼핑 금액은 8.6만원이고, ‘5~10만원미만’이 39.3%였다.
 
모바일클라우드 이용률은 41.7%로 남성의 이용률이 43.0%로 여성(40.3%)보다 다소 높고(2.7%p 차이), '파일 자동저장, 업데이트, 관리 등이 편리해서(65.2%)', '별도의 저장장치가 필요 없어서(65.2%)' 모바일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모바일기기 이용에 관한 조사 결과 스마트폰에 설치된 총 앱 수는 평균 48.0개이며 최근 1개월 내 이용한 앱은 평균 10.4개로 21.7%인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패드의 경우에는 각각 31.8개와 7.0개로 스마트폰에 비해서는 낮은 수치이나, 1개월 내 이용한 앱의 비중은 22.0%로 유사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김주영 정책연구단장은 “국민의 실생활 전반에서 모바일기기를 통한 인터넷 활용이 보편화되고 있다“며, “급변하는 IT 시장에서 혁신과 부가가치 창출을 주도하는 리더국의 지위 확보를 위해서 모바일 산업 활성화 및 시장 건전화, 이용환경 개선 등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상헌 기자  ebiz@itnews.or.kr]